달은 지구의 하나만의 위성입니다.

지리학

검색어

달, 달의 형성, 위성, 지구, 태양계, 달의 궤도, 궤도면, 천문학, 공전주기, 물리학, 달의 표면, 달의 위상, 지리학

관련 엑스트라

장면

지구 궤도

지구태양계에 있는데 태양에서 세 번째 행성이다. 여덟 개 행성 중 다섯 번째로 크며 지구형 행성 중 제일 크고 지름이 제일 길고 가장 무겁다. 지구는 현재 우주에서 생명체가 존재하는 곳으로 알려진 유일한 곳입니다. 현재 이해의 따르면 4,57억 년 전에 탄생했고 1억년 만에 표면에서 존재도 생겼다.

태양을 돌아가면서 자기 축을 중심으로 해서 약 365.25화전한다. 이 기간은 1년이다. 지구 궤도 속도30 km/s이다.

지축기울어짐23.5°이다. 그 결과로서 연중 같은 곳에서 일광입사각이 바뀌기도 하고 계절도 변화한다. 지구는 24시간에 한 번 화전한다. 화전 때문에 일어나는 원심력으로 인해서 약간 납작해졌다.

지구는 천연 위성이 하나 밖에 없다. 이것은 바로 인데 달은 약 4,53억년 전에 형성되었다. 달의 중력으로 인해 조수가 생겼는데 이 조수는 지축을 거의 똑같은 각도로 유지하고 지구의 화전을 조금 느리게 하기도 한다. (하루는 100년마다 0.002초로 길어진다.)

달 궤도

은 화성 크기의 물체가 45억년 전 지구와 충돌했을 때 생성됐다고 한다. 충돌했을 때 떨어져 나간 대량 물질은 원반 모양이 되며 지구 궤도를 돌기 시작했다. 원반의 물질은 지속적운 부딪침에 의해 구 모양이 돼서 달이 형성되었다. 당시, 지구에서 지금보다 20배 더 가까웠다. 달의 지름은 지구의 지름의 사분의 일정도다. 내태양계에는 극적이게 큰 위성이다. 지구의 크기에 비교해보면 태양계의 제일 큰 천연 위성이라고 할 수 있다.

태양의 둘레를 돌면서 지구와 달은 자기의 공동 무게중심을 돌기도 한다. (무게중심은 지구표층 밑에 있다.) 은 지구의 둘레를 동주기 회전에 따라 돌아가면서 축회전과 궤도 기간이 같으니까 우리는 언제나 달의 똑같은 면을 볼 수 있다. 궤도 기간27,32일이며 (보름달의 상태에서 다음에 보름달이 될 때까지) 월령 기간29.53일이다.

이 지구에 미치는 효가는 아주 중요하다. 달이 없었다면 많은 것이 아주 다르게 되었을 것이다. 달은 진화에도 큰 영향을 끼쳤다. 조수는 생이 물속에서 대륙으로 이동했다는 것에 큰 역할이 있었다. 달은 자전축 기울기안정을 찾았으므로 기후 상태는 비교적 유지되었다. 조수의 주요 효화는 지구의 화전느리게 하는 것이며 이것 때문 하루는 점점 길어진다. 400만년전에는 일년이 약 400일이었고 하루가 21,8시간 길었다. 달의 중력이 일으키는 만조는 달에도 효과를 미친다: 그 결과로서 이 지구에서 점점 멀어진다. 그의 궤도는 매년 4 cm로 길어진다.

표면

태양계의 다섯번째로 큰 위성이다.

지구에서부터 384000 km 멀리 궤도하고 있다. 지름은 지구의 지름의 4분의 1 정도이다. 또, 질량은 지구의 81분의 1이다. 따라서, 중력도 더 약하다.
표면은 낮 시간에 130⁰C의 온도까지 따뜻해지지만 강한 방사로 인해 밤에 -160⁰C까지 차가워진다.

표면은 주로 화산암으로 구성되었고 두꺼운 층의 부스러기로 덮여 있다. 낮게 위치해 보이는 어두운 분지도 보이는데 소위 바다이다. 그리고 더 높고 연한 색의 지역도 있는데 바로 고원이다.
분지의 가장자리에서 산맥과 분화구도 보이며 커다란 운석과의 충돌의 결과로 형성됐다. 그러나 화삼암으로 된 층분화구는 지질 작용의 결과이다. 이것은 또 원래 달에 활화산도 있었다는 증거이다.

지금까지는 지구 이외에 달은 사람이 발을 들여놓은 하나만의 천체이다. 미국 대통령 존 F. 케네디는 1961년 5월 25일에 그 십년 만에 달에 사람을 보내고 그 사람이 안전하게 지구에 돌아올 것에 대한 프로그램을 소개했다.

최초의 유인 탐사, 아폴로 11호는 1969년 7월에 발사되었고 7월21일에 달의 표면에 발을 최초로 들어놓은 사람들은 바로 닐 암스트롱버즈 올드린이었다. '한 사람에게는 하나의 작은 걸음이지만 인류에게는 위대한 도약이다'라는 말은 암스트롱이 달 착륙선에서 내렸을 때 한 말이었다.

달의 조각

애니메이션

달의 위상

월식

내레이션

지구태양계에 있는데 태양에서 세 번째 행성이다. 태양을 돌아가면서 자기 축을 중심으로 해서 약 365.25번 화전한다. 이 기간은 1년이다. 그리고 지구는 자전하는 데에 24시간 걸린다.

지구는 천연 위성이 하나 밖에 없다. 이것은 바로 인데 달은 약 4,53억년 전에 형성되었다. 은 화성 크기의 물체가 45억년 전 지구와 충돌했을 때 생성됐다고 한다. 충돌했을 때 떨어져 나간 대량 물질은 원반 모양이 되며 지구 궤도를 돌기 시작했다. 원반의 물질은 지속적운 부딪침에 의해 구 모양이 돼서 달이 형성되었다. 당시, 지구에서 지금보다 20배 더 가까웠다.

태양의 둘레를 돌면서 지구와 달은 자기의 공동 무게중심을 돌기도 한다. (무게중심은 지구표층 밑에 있다.) 은 지구의 둘레를 동주기 회전에 따라 돌아가면서 축회전과 궤도 기간이 같으니까 우리는 언제나 달의 똑같은 면을 볼 수 있다. 궤도 기간27,32일이며 (보름달의 상태에서 다음에 보름달이 될 때까지) 월령 기간29.53일이다.

이 지구에 미치는 효가는 아주 중요하다. 달이 없었다면 많은 것이 아주 다르게 되었을 것이다. 달은 진화에도 큰 영향을 끼쳤다. 조수는 생이 물속에서 대륙으로 이동했다는 것에 큰 역할이 있었다. 달은 자전축 기울기안정을 찾았으므로 기후 상태는 비교적 유지되었다. 조수의 주요 효화는 지구의 화전느리게 하는 것이며 이것 때문 하루는 점점 길어진다. 400만년전에는 일년이 약 400일이었고 하루가 21,8시간 길었다. 달의 중력이 일으키는 만조는 달에도 효과를 미친다: 그 결과로서 이 지구에서 점점 멀어진다. 그의 궤도는 매년 4 cm로 길어진다.

태양계의 다섯번째로 큰 위성이다.

지구에서부터 384000 km 멀리 궤도하고 있다. 지름은 지구의 지름의 4분의 1 정도이다. 또, 질량은 지구의 81분의 1이다. 따라서, 중력도 더 약하다.
표면은 낮 시간에 130⁰C의 온도까지 따뜻해지지만 강한 방사로 인해 밤에 -160⁰C까지 차가워진다.

표면은 주로 화산암으로 구성되었고 두꺼운 층의 부스러기로 덮여 있다. 낮게 위치해 보이는 어두운 분지도 보이는데 소위 바다이다. 그리고 더 높고 연한 색의 지역도 있는데 바로 고원이다.
분지의 가장자리에서 산맥과 분화구도 보이며 커다란 운석과의 충돌의 결과로 형성됐다. 그러나 화삼암으로 된 층분화구는 지질 작용의 결과이다. 이것은 또 원래 달에 활화산도 있었다는 증거이다.

지금까지는 지구 이외에 달은 사람이 발을 들여놓은 하나만의 천체이다.

달의 내부 구조는 지구와 비슷하게 지각, 맨틀과 핵으로 나눠진다. 지각은 딱딱하고 20-60 km 두껍고 화산암으로 구성된다. 맨틀의 윗부분은 딱딱하지만 그 에 부분적으로 녹은 것이 있다. 1200 km 두껍다. 핵의 외부는 300-350 km 두껍고 녹은 것들로 이어졌으며 내부는 딱딱하고 지름이 약 150 km이다.

관련 엑스트라

조류

달의 중력에 의한 해수면상승 및 해수면하락이다.

달의 위상

달은 지구 주변을 궤도하면서 빛 받는 부분이 계속 달라진다.

월식

월식은 달이 지구의 그림자 원뿔을 통과할 때 볼 수 있다.

지구와 달의 현성

지구와 달의 현성 과정을 소개하는 애니메이션이다.

지구

지구는 고체 표면과 산소가 있는 대기를 가지는 고체 행성이다.

달 착륙: 1969년 7월 20일

아폴로 11호 달 착륙 프로젝트의 승무원인 닐 암스트롱은 달에 최초로 발을 내디뎠다.

아폴로 15호의 임무 (월면주행차)

아폴로15호의 임무 때 사용한 2인승 월면주행차를 보여주는 애니메이션이다.

태양계의 생활 주기

태양과 다른 행성들의 형성은 45억년 전에 우주진운이 치밀화로써 시작되었다.

위성 유형

지구 주변을 돌아가는 위성은 민간용과 군사목적, 양쪽에 모두 사용될 수 있다.

목성

목성은 태양계에서 가장큰 행성이고, 모든 행성을 합친 질량의 2.5배인 질량을 갖고 있다.

시간 측정

최초 달력과 음력, 그리고 시간을 측정하는 기계들은 이미 고대 시대 때 쓰였다.

일식

태양, 달, 그리고 지구는 한 줄로 늘어서 있을 때 달은 태양을 부분적으로, 아니면 완전히 가린다.

스푸트니크 1호

소련이 만든 이 위성 장치는 역사상 최초로 지구에서 우주로 발사시킨 우주선이었다. (1957년 10월)

천문학에 대한 흥미로운 사실

천문학의 분야에 대해서 흥미로운 사실들을 소개한다.

태양

태양의 지름은 지구의 지름보다 109배다. 대부분의 질량은 수소로 구성되었다.

태양계, 행성 궤도

우리 태양계에 있는 8 개의 행성은 타원형 궤도를 따라서 이동한다.

달 레이더 실험 (바이 졸탄, 1946년)

1926년에, 한 헝가리 과학자는 최초로 달에서 반사되는 레이더에코를 감지할 수 있었다.

Added to your c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