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세 도시

중세 도시

중세 도시 주택은 돌이나 벽돌로 세워졌고 몇 층 높은 건물이었다.

역사

검색어

중세의 사람들, 중세 도시, 도시, 주거, 수비 벽, 정착, Centre, 무역, 라이프 스타일, 시장

관련 엑스트라

질문

  • 중세 때 사람들은 무엇을 사용할 수 없었을까요?
  • 대부분의 중세 유럽 도시에는 어느 시설이 있었습니까?
  • 중세 도시의 일반적인 볼거리가 무엇이었습니까?
  • 중세 유럽에서는 어느 야채가 없었습니까?
  • 중세 유럽에서는 어느 과일이 없었습니까?
  • 중세 유럽에서는 어떤 음식을 먹을 수 없었을 것입니까?
  • 중세 때 어느 야채를 이미 사용할 수 있었습니까?
  • 어느 명절이 중세 때에서 비롯되지 않습니까?
  • 중세 때 어느 양념을 사용할 수 없었을 것입니까?
  • 차꼬란 무엇이었습니까?
  • 중세 때 어떤 직업이 없었을 것입니까?
  • 중세 때 어떤 직업이 없었을 것입니까?
  • 중세 때 어떤 직업이 없었을 것입니까?
  • 동업자 조합이란 무슨 뜻이었습니까?
  • 무두장이는 무엇을 합니까?
  • 통장이는 무엇을 합니까?
  • 달구지 목수는 무엇을 합니까?
  • 어느 해가 중세의 시작으로 여져집니까?
  • 어느 해가 중세의 끝으로 여져집니까?
  • 제1차 십자군은 언제였습니까?

장면

중세도시

중세도시의 일산생활

중세도시들의 즉적인 발달은 10세기에 시작되었다. 이때에는, 새로운 사회 계급, 즉 공예가장인이 생기는 데다가 무역은 번창하고 있었다. 도시 주위에서는 보호를 받기 위해 이 세워졌으므로 다른 유형의 주거지에 비해서 시내에서 더 자유럽게 생활할 수 있게 되었다. 중세도시의 특징들은 중세 도시 사람들의 일상에 영향을 미쳤다.

성당, 시청, 조합, 또한 시장터 이외에는 도시의 이미지에 거리들도 영향을 끼쳤다. 집들은 서로 붙일 정도로 가까이 지어졌고 포장도로, 그리고 하수 배출 장치는 아예 없었다. 거리는 일상 생활의 대부분 활동의 장소였다. 장인과 도제들은 집의 1층에 있는 작업장에서 일하는 동안 상인들은 상점에서, 아니면 거리에서 세워진 천막에서 상품을 팔고 있었다. 게다가, 수레들은 지나가면서 아이들과 가축은 도시 곳곳의 수로 옆에서 돌아다니고 놀고 있었다. 따라서, 도시 자체는 떠들썩하고 더럽기도 했다.

애니메이션

  • 지하 저장고
  • 작업장
  • 생활 지역
  • 다락

산책

중세 공예가

중세 초기의 공예가들은 장원에서 일했지만 나중에 바쁜 지역에서 세워진 도시이사갔다. 거기에서는 수요가 증가하기 때문에 상품을 더 쉽게 판매할 수 있는 상황이었다.

자기 작업장을 가지고 있는데 이는 주택의 1층에 있어 거리에서 직접 입장할 수 있었다. 필요한 도구들은 다 자기의 소유이고 작업은 다 스스로 하였다. 이따, 도제들도 고용했다. 같은 상품을 만들어 파는 공예가들은 같은 거리에서 자리를 잡은 것은 흔했다.

도시에 사는 공예가들은 일상생활에 필요한 것의 대부분, 즉 기구, 직물, 가죽 제품, 등을 생산했다. 제품은 질이 아주 좋았다. 자기 직업의 상징을 벽에 걸어서 작업장을 광고하기도 하였다. 나중에, 같은 직업을 하는 공예가들은 한 이익 단체, 즉 동업자 조합을 형성했다.

중세 집 (조각)

  • 지하 저장고
  • 작업장
  • 생활 지역
  • 다락

중세 주택

방은 벽이나 샹들리에에 둔 등잔 덕분에 빛을 받았다. 일반적으로 수지양초가 쓰이는데 명절 때 황초도 사용하게 되었다.

부잣집의 가구들은 식탁, 안락의자, 침대, 책장, 또한 깎아서 만든, 아니면 색칠한 서랍장을 포함했다. 옷장은 15세기부터만 서랍장 대신에 사용되기 시작했다. 캐노피 침대는 자는 사람을 공충으로부터 지켜줬다. 방은 태피스트리카펫으로 장식되었다. (카펫은 바닥에 놓여 있기도 하였다.)

새겨진 문과 창틀들, 또한 장식용의 자물쇠들은 부잣집의 아름다움을 더 높였다.

부잣집의 부엌은 일반적으로 2층이나 윗층에 위치하였다. (부엌에서 발생하는 연기는 문제를 낳을 때도 있었다.) 냄비는 찰흙, 목재, 그리고 금속으로 만들어졌다. 부엌도구들은 벽 걸려 있거나 난로 근처의 선반 위에 얹어 있었다. 양념은 보관장에서 저장되어 있었다. 쓰레기는 창문을 통해 그냥 집 밖의 거리로 던져 버렸다.

정원까지 가지고 있었다면 거기에서는 가축을 키우고 야채를 재배했다. 만약 그렇지 않으면 먹을 것을 거리에서 물건 파는 상인에게서, 아니면 시장터에서 샀다. 돈이 넉넉한 사람들은 밥을 하루에 두 번 든든히 먹었는데 오전 10시, 그리고 오후 6시에 식사했다. 돼지고기, 소고기는 제일 인기가 많은 식품이었는데 생선, 야채과일도 자주 먹였다.

거리

중세 도시 주택

중세 도시 주택은 일반적으로 목재 골격을 바탕으로 벽돌로 건설되었다. 지붕은 기와슬레이트로 덮여 있었다. 부자인 도회인들은 집이 2층이나 3층도 있었는데 돈이 좀 부족한 사람들은 1층의 집만 가지고 있었다.

작업장상점은 부잣집의 1층에 위치했다. 부엌이나 침실은 작업장 위에 있었으며 지하 저장고는 먹을 것을 보관하기 위한 곳이었다.

백성 주택의 문은 금속 장식품으로 장식되어 있었다. 각 층에 창문이 몇 개 있어서 빛과 신선한 공기는 사는 사람의 공간으로 들어갈 수 있었다. 유리창은 귀적들만 가질 수 있는데 백성은 창문을 직물로 덮어봤다. 바닥은 목재석재 타일로 놓아 있었다. 벽에 회반죽을 발랐다. 부잣집에서는 아울러 장식화도 걸려 있었다.

내레이션

중세도시들의 즉적인 발달10세기에 시작되었다. 이때에는, 새로운 사회 계급, 즉 공예가장인이 생기는 데다가 무역은 번창하고 있었다. 도시 주위에서는 보호를 받기 위해 이 세워졌으므로 다른 유형의 주거지에 비해서 시내에서 더 자유럽게 생활할 수 있게 되었다. 중세도시의 특징들은 중세 도시 사람들의 일상에 영향을 미쳤다.
성당, 시청, 조합, 또한 시장터 이외에는 도시의 이미지에 거리들도 영향을 끼쳤다. 집들은 서로 붙일 정도로 가까이 지어졌고 포장도로, 그리고 하수 배출 장치는 아예 없었다. 거리는 일상 생활의 대부분 활동의 장소였다. 장인과 도제들은 집의 1층에 있는 작업장에서 일하는 동안 상인들은 상점에서, 아니면 거리에서 세워진 천막에서 상품을 팔고 있었다. 게다가, 수레들은 지나가면서 아이들과 가축은 도시 곳곳의 수로 옆에서 돌아다니고 놀고 있었다. 따라서, 도시 자체는 떠들썩하고 더럽기도 했다.

중세 도시 주택은 일반적으로 목재 골격을 바탕으로 벽돌로 건설되었다. 지붕은 기와슬레이트로 덮여 있었다. 부자인 도회인들은 집이 2층이나 3층도 있었는데 돈이 좀 부족한 사람들은 1층의 집만 가지고 있었다.
작업장상점은 부잣집의 1층에 위치했다. 부엌이나 침실은 작업장 위에 있었으며 지하 저장고는 먹을 것을 보관하기 위한 곳이었다.
백성 주택의 문은 금속 장식품으로 장식되어 있었다. 각 층에 창문이 몇 개 있어서 빛과 신선한 공기는 사는 사람의 공간으로 들어갈 수 있었다. 유리창은 귀적들만 가질 수 있는데 백성은 창문을 직물로 덮어봤다. 바닥은 목재석재 타일로 놓아 있었다. 벽에 회반죽을 발랐다. 부잣집에서는 아울러 장식화도 걸려 있었다.

관련 엑스트라

중앙 유럽의 중세 도시

중세 때의 도시들은 좁은 골목과 색깔이 화려한 집들 덕분에 분위기가 독특했다.

중세의 주거지 같은 다리 (런던교, 16세기)

튜더 왕가의 시대 때 템스 강에 놓인 다리 위에서 약 200 채의 집이 세워졌다.

교차로

공간에서의 지향 연습을 위한 재미있는 애니메이션이다.

중세 때의 대장간

대장장이의 직업은 역사상 최초 직업 중의 하나로서 중세 시대 때 더욱 중요해졌다.

중세 때의 베니스

중세 때 베니스의 부유함은 번영하는 연해 무역 덕분이었다.

중세 때의 농가

중세 때의 농가는 간단하고 1층의 구조였으며 흙, 진흙과 목재로 지어졌다.

구텐베르크의 인쇄 (마인츠, 15세기)

라이프 잡지에 따르면, 기계로 작동되는 가동 활자라는 구텐베르크의 발명품은 서기 2 000년의 가장 중요한 일이었다.

라구자 (크로아티아, 16세기)

오늘날 두브로브니크라고 하는 이 크로아티아 도시는 극적인 건축과 아름다운 풍경으로 유명해졌다.

옷차림 (서유럽, 10-12세기)

옷차림은 한 지역의 주민의 생활 방식 및 문화를 비춰준다.

옷차림 (서유럽, 13세기)

옷차림은 한 지역의 주민의 생활 방식 및 문화를 비춰준다.

옷차림 (서유럽, 14세기)

옷차림은 한 지역의 주민의 생활 방식 및 문화를 비춰준다.

옷차림 (서유럽, 15세기)

옷차림은 한 지역의 주민의 생활 방식 및 문화를 비춰준다.

옷차림 (서유럽, 5-10세기)

옷차림은 한 지역의 주민의 생활 방식 및 문화를 비춰준다.

흑사병 (유럽, 1347년~1353년)

가래톳흑사병이라는 이름으로도 잘 알려져 있는 세균병은 인류사상 제일 치명적인 전염병들 중에 하나였다.

런던탑 (16세기)

이 흥미로운 건물의 역사는 거의 천년 전부터 흘러 왔다.

시장이 설치된 시 (헝가리 왕국)

헝가리 왕국에서 후기 중세시대 때, 시장이 설치된 시들이 일반적인 도시가 되었다.

Added to your c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