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련의 노동 수용소 (1930대)

소련의 노동 수용소 (1930대)

소련의 노동 수용소들(gulag)은 거주 지역에서 멀리 위치했다.

역사

검색어

노동 수용소, 소련의 강제 노동 수용소, Gulag, 강제 노동, 옛 소련, 솔제니친, 스탈린, 쇼 재판, 시베리아, 거짓 고발, 정치범, 바라크, 비인간적 인, 죄수, 포로

관련 엑스트라

장면

노동 수용소

병영

병영 내부

수감자

수비대

강제 노동

애니메이션

내레이션

Gulag소련의 정부관계기관을 말하는데 주요 강제 노동 수용소 체계를 운용하는 것이었다.
강제 노동 수용소는 이미 러시아 제국 때 있었는데 1930년대에 스탈린의 정책들 때문에 더 퍼졌고가혹해지기도 했다. 이런 노동 수용소의 목적은 제도의 적을 무효화시키고 국민에게 겁을 주고 값싼 노동력을 제공하는 것이었다.

대부분의 수용소들은 사람이 사는 지역에서 멀리 떨어져 위치했다. 가장 이름난 수용소는 시베리아에 있었다. 제도의 적들, 소련 안에서도, 외국에서도, 전쟁 포로, 그리고 소위 '제도를 전복시키는 사람들'을 강제 추방시켰다.

수감자들은 힘든 육체노동, 대부분의 경우에 광산에서, 아니면 도로공사철도공사에서 하루에 10-12시간 일해야 했다.

생활조건, 숙소, 의료 서비스는 끔찍했을 뿐만 아니라 기상 상태감시원들의 학대도 상황을 더 나빠지게 하였다. 신뢰할 만한 재료에 따르면, 이런 곳에서 약 2천 만 명이 사망하였다.

수용소 제도의 제일 유명한 수감자들 중에서 하나는 알렉산드르 솔제니친이었는데 원래 수학 교사로서 일했으며 석방 후에 수용소에 대한 쓴 을 출판했다. 이런 작품들에 대해 노벨문학상을 수상했다.

스탈린이 1953년에 죽은 후에 제도는 조금 약해졌는데 1960년에서야만 수용소들이 마치게 되었다. 그러나, 소련 인구의 정치적인 협박이 계속되었다.

관련 엑스트라

소련 병사 (제2차세계대전)

소련 군대는 제1차세계대전 후, 처음에 크기, 나중에 무기 덕분에 아주 강한 실세가 되었다.

헝가리의 노동 수용소 (레츠크)

'헝가리의 굴라크'라는 이름으로도 언급된 레츠크의 노동 수용소에 라코시 시기 동안 약 1500명이 데려 가게 됐다.

아프리카의 난민 수용소 (다르푸르)

수단의 무력 충돌로 인해 수백만 명은 집을 두고 도망쳐야 했다.

아우슈비츠 제1수용소

이 강제 수용소는 폴란드 국토에서 세워졌으며 큰 단지의 행정의 중심지였다.

아우슈비츠-비르케나우 강제 수용소

현재 폴란드의 국토에 위치한 나치 수용소에서는 제2차세계대전 동안 백만 명 이상의 희생자가 사망했다.

바스티유 (파리, 18세기)

파리의 교도소는 1787년의 혁명 후에 전설적이게 되었다.

중세 때의 지하 감옥

중세 때의 지하 감옥에서는 다양한 종류의 고문 장치가 쓰였다.

Added to your c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