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레시아 (프랑스, 기원전 1세기)

알레시아 (프랑스, 기원전 1세기)

베르킨게토릭스가 지킨 알레시아의 이 갈리아 도시는 기원전 52년에 율리우스 카이사르의 로마 군대의 포위 작전을 당했다.

역사

검색어

알레시아, 갈륨의, 버신 제토 릭스, 성곽, 지방, 줄리어스 시저, 로마서, 로마 성벽 시스템, Római Birodalom, 티투스 라비에누스, 포위 공격 엔진, 공성 링, 오랜 기간, 공성 타워, 공성 기계, Rebilus, Reginus, 프랑스, 도시, 수비 라인, 요새, 기병대, 캠프, 보병, 유물, 부족, 일반, 전투, 이력, 공화국, 도랑, 해자 외호, 캐슬 링

관련 엑스트라

장면

알레시아의 포위 작전

로마의 성곽 체제

로마인의 포위 작전

성곽 체제 조각

애니메이션

현재 프랑스에 위치하는 알레시아의 갈리아 부족의 중심지였다. 기원전 52년에, 여기에서 군대 역사의 가장 흥미로운 전투가 일어났는데 로마인과 갈리아인이 싸웠다. 지역의 고고학적 발굴항공사진들 덕분 뿐만 아니라 율리우스 카이사르이야기, '갈리아 전기'에서도 전투에 대해 자세히 알아볼 수 있다.

갈리아의 요새를 포위하려고 할 때, 알레시아를 둘러싸는 포위 고리를 형성했다. 6주간 지은 성곽은 원주가 15 km 긴 내부 고리, 그리고 원주가 21 km 긴 외부 고리로 구성됐다. 주요 기능은 두 가지 있었다. 성곽 때문에 갈리아 전사들은 요새에서 나올 수가 없었고 원병이 깜짝 놀라게 나타나는 것을 막았다.

성곽 체제의 구조는 상당히 복잡했다. 철 걸이를 가진 못, 뾰족한 말뚝, 뾰족한 말뚝과의 구덩이, 도랑 때문에 출입이 불가능했다.

이런식으로, 로마 군인들에게는 포위 작전 기구를 사용해서 전설적인 장군
베르킨게토릭스 (Vercingetorix)가 보호한 요새에서 불을 지르기가 쉬웠다. 그러니까 길어진 전투는 카이사르의 승리로 끝났다. 그리고 갈리아는 곧 로마의 가 되었다.

내레이션

현재 프랑스에 위치하는 알레시아의 갈리아 부족의 중심지였다. 기원전 52년에, 여기에서 군대 역사의 가장 흥미로운 전투가 일어났는데 로마인과 갈리아인이 싸웠다. 지역의 고고학적 발굴항공사진들 덕분 뿐만 아니라 율리우스 카이사르이야기, '갈리아 전기'에서도 전투에 대해 자세히 알아볼 수 있다.

갈리아의 요새를 포위하려고 할 때, 알레시아를 둘러싸는 포위 고리를 형성했다. 6주간 지은 성곽은 원주가 15 km 긴 내부 고리, 그리고 원주가 21 km 긴 외부 고리로 구성됐다. 주요 기능은 두 가지 있었다. 성곽 때문에 갈리아 전사들은 요새에서 나올 수가 없었고 원병이 깜짝 놀라게 나타나는 것을 막았다.

성곽 체제의 구조는 상당히 복잡했다. 철 걸이를 가진 못, 뾰족한 말뚝, 뾰족한 말뚝과의 구덩이, 도랑 때문에 출입이 불가능했다.

이런식으로, 로마 군인들에게는 포위 작전 기구를 사용해서 전설적인 장군
베르킨게토릭스 (Vercingetorix)가 보호한 요새에서 불을 지르기가 쉬웠다. 그러니까 길어진 전투는 카이사르의 승리로 끝났다. 그리고 갈리아는 곧 로마의 가 되었다.

관련 엑스트라

시간 측정

최초 달력과 음력, 그리고 시간을 측정하는 기계들은 이미 고대 시대 때 쓰였다.

고대 로마 보병대의 작전

로마군단의 구성원들은 군사 전략의 달인이었다.

크노소스궁전 (기원전 2천년)

고대 크레타의 가장 큰 청동기시대 복합 건축은 아마 미노스 문명의 중심지였다.

바빌론의 도시 (기원전 6세기)

바빌론의 고대 도시는 메소포타미아에서, 유프라테스 강가에서 세워졌다.

페르시아의 부교 (기원전 5세기)

다리우스 왕도 크세르크세스도 사람의 수가 많은 군대를 위해서 보스포러스 해협에서...

고대 로마의 송수로 및 도로

온 제국에 발달된 훌륭한 도로 및 송수로 체계는 로마 문명의 발전을 잘 비춰준다.

그리스와 마케도니아의 밀집해 있는 집단

밀집해 있는 집단은 그리스 중보병대의 군사적 대형이었다.

나일강 계곡의 고대 농사

고대 이집트는 나일강의 선물이라고 알려져 있다. 이 강은 이집트 문명의 발달에...

Added to your cart.